아빠가 대단한 분이란 걸 알려주셔서 감사해요 ..
홈으로 | 로그인 | 무료회원가입 | 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 
자동
회원가입 | 아이디 · 비밀번호 찾기
   
[유머/엽기]

아빠가 대단한 분이란 걸 알려주셔서 감사해요 ..

글쓴이 : yohji 날짜 : 2017-01-12 (목) 13:18 조회 : 26469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...

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...

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...

YM미사카 2017-01-12 (목) 13:18
진짜 획기적이였었는데 편하고 좋았는데.
tttwins 2017-01-12 (목) 13:18
컴 배울때 엠을 치라고해서 쳤는데 ㅋㅋ 다 이런 조력자들이 있어서 가능한 기술의 발전~~
mastak1 2017-01-12 (목) 13:18
헐 이거 우리나라 사람이 만든거였나요? 와... 진짜 많이 썼었죠 윈도우와 같은 급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..
술김에 2017-01-12 (목) 13:18
정한이형~  형또한 어렵게 살아냈군요~
雲雨風雷 2017-01-12 (목) 13:18
홀연히 자취를 감춘 드레곤 슬레이어 ㅋㅋㅋㅋ 아 진짜 좋은 프로그램이었는데, 한국은 참 인재를 키울 줄 몰라요...
yuminl 2017-01-12 (목) 13:18
최정한님 사진을 찾아봤는데 못찾겠네요..한 번 보고싶네요.
더블티탄 2017-01-12 (목) 13:18
보통 컴맹들은 저걸 쓰고 좀 쓰는 사람들은 NC를 썼죠...
신호위반 2017-01-12 (목) 13:18
저게 그렇데 대단한 거였군요.
윈도우 98 시대라서 잘은 모르겠지만 그래도 엄청난걸 하셨네요.
용마산 2017-01-12 (목) 13:32
컴 할때 매우 큰 도움이 됐습니다. 감사합니다.
2메가치킨 2017-01-12 (목) 13:33
mdir 노턴커멘더 추억의 도스 프로그램들이네요....
카알2 2017-01-12 (목) 13:42
도스 시절 윈도 3.1 같은 프로그램 대신에 mdir로 부팅했었죠..ㅋ 그리고 윈도우용으로 나왔던것도 구매한 기억이 납니다. 업데이트가 안되서 아쉬웠었는데 잘 계신다니 다행입니다.
행성나인 2017-01-12 (목) 13:52
Mdir 최고의 프로그램이었죠. 지금 생각해봐도 이거 없었으면 도스시절 어떻게 컴터했을지 막막하네요
대하리 2017-01-12 (목) 16:10
mdir정품 사용자  정말 편하게 해주던 프로그램 일명 m방으로 불렸죠
잇추 2017-01-12 (목) 16:10
mdir로 파일관리하고 pctools로 파일들 수정하고 그런 시절이 생각나네요. 640의 보이지 않는 벽과, xms, ems... 그리운 환경들이 떠오르네요 ㅎㅎㅎ
물약상점 2017-01-12 (목) 16:17
진짜 고마운분
착한남자야 2017-01-12 (목) 17:12
잘 썼습니다.
원님3 2017-01-12 (목) 17:42
1995 이전 컴퓨터 만지신분 들은 아주고마운 분
1995 이후는 컴퓨터 만지신분들은 모를수도
컴퓨터 시작을 윈도우95 이전과 이후로 나누어 지겠네요
부웅신 2017-01-12 (목) 17:48
/..
혼곤 2017-01-12 (목) 18:27
캬~ M 이걸 모를까요,
텀블러로쭉 2017-01-12 (목) 18:38
m! 이거 완전 편했는데!
알트 컨트롤 누를 때마다 펑션키 바로가기? 달라지고, 복사 등등 다 되고 아주 그냥 쩔었는데...
정말 잘 썼습니다. 저는 30대 중반입니다.:)
칠구샘 2017-01-12 (목) 19:40
훈훈하네여 딸래미가 귀엽넹 ㅎㅎㅎㅎ
콩나물밥 2017-01-12 (목) 21:50
오우...그 Mdir의 이야기를 여기서 또 듣게 되네요...^^
tlrn 2017-01-13 (금) 00:24
한국에서 태어나셔서 고깃집사장...미국에서 태어났으면 최소 빌게이츠 ㅋㅋ
곧은소리 2017-01-13 (금) 08:59
mdir.. 참 편리하고 유용했던 프로그램... 추억을 만들어주신 개발자 분께 감사드립니다. 저도 비슷한 운명을 가고 있을 듯합니다.
아인스트 2017-01-13 (금) 13:39
헐 저게 우리나라사람이 만든거였나요 ㅋㅋ 어렸을때 컴퓨터 쓰면서 잘쓰곤했는데 처음알았네요!
업무방법 2017-01-13 (금) 21:51
m정말 유용한 프로그램이었져...... 지금으로 말하면......  어느정도 될까요?
91년던가? 92년도에 접했던거 같은데...
가람버들솔 2017-01-14 (토) 00:27
저는 워낙 COMMAND-LINE 입력으로만 처리하다 보니

NC, NCD , M-DIR 등을 깔아두고도

다른사람이 사용할 때 외에는 거의사용하지 않았지요.

지금은 윈도를 사용하지만

그래도 CMD 쳐서 나오는 작은 SHELL 창에서 코맨드라인 명령어 입력하는게 그냥 됩니다..~~~
천복이 2017-01-15 (일) 11:55
전설의 연애담이네.
카라데키즈 2017-01-16 (월) 16:04
mdir 없으면 정말 개 불편했음...
일일이 exe 파일 찾아다가 실행 시켜야 했고
아니면 .bat로 만들어서 실행시켜야 했음(현재의 바로가기 아이콘 쯔음으로 생각하면 됨)
물론 있어 보일려고 일부러 안쓴적도 있긴 했음 다 커멘드로 입력했던 경우도 ㅋㅋ
cls, c:\, cd, copy를 제일 많이 썼던듯 ㅋㅋㅋ
에반스89 2017-01-16 (월) 17:00
진짜 아름답고 훈훈하네요~
처음  1  2
   

인기게시판  | ↑추천순정렬 | ↑조회순정렬 | 
 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
 [공지] ※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. 이토렌트 11-20 19
 [아이폰6_32G/아이폰6S_128G]소량재고,선착순[온7,0원]아이폰X_즉시,당일퀵[갤8+… 가든파이브 12-13
15119  [유머] 페미니스트를 선언한 귀귀 .jpg (72) 천마신공 10:45 19221 19
15118  [회원게시판] 의사들이 폐업률이 높은이유 (128) mlvnf 06:54 15953 29
15117  [유머] 한국이 위험한 나라인가요?.jpg (83) 스샷첨부 서울팽 06:03 25336 27
15116  [연예인] 유라 래쉬가드 고화질 화보.JPG (45) wiseguy 01:38 29535 15
15115  [기타] 편의점 여알바 울린 아저씨 (69) 레시탈 01:32 29436 42
15114  [영화게시판] [ 데드풀 2 ] 티저 - 브라질 코믹콘 (한글자막) (11) 마이센 01:08 7502 7
15113  [회원게시판] 아이폰x 삿는데 후회돼요ㅠㅠ (103) 뿅뾰 12-12 17307 11
15112  [동물] 조꼬미가 출산 했어요,,, (52) 호재시스템 12-12 16789 35
15111  [연예인] 프리스틴 임나영의 탄력 (39) 반쪽화살 12-12 21779 21
15110  [블박] 어메이징 코리아 (65) 유일愛 12-12 29495 41
15109  [정보] 문화재청이 제공하는 컴퓨터 바탕화면 모음 (131) 흐노니 12-12 31272 39
15108  [동물] 블랙홀로 빨려들어가는 멍멍이 (48) 사촌간볼빨기 12-12 27860 81
15107  [회원게시판] 착한척 하는 남편 (74) 스샷첨부 dungeei 12-12 28509 68
15106  [감동] 특별한 컴퓨터 수리 .jpg (96) 시티은행 12-12 31771 85
15105  [연예인] 걸그룹을 위협하는 퀸 연아 (76) 뚝형 12-12 30920 64
15104  [감동] 전 세계를 놀라게한 한국의 발명품.jpg (61) 노랑노을 12-12 31465 137
15103  [자동차] 무사고 기원!!! 신차인증입니다!! (78) 스샷첨부 mooahh 12-11 15081 36
15102  [기타] 매일 거부 당하는 남자.jpg (106) wiseguy 12-11 37389 144
15101  [회원게시판] 엄마가 보낸 문자 (48) 스샷첨부 젖은눈슬픈새 12-11 21788 45
15100  [회원게시판] 여자친구와 거하게 한잔^^ (70) 스샷첨부 이은주샘 12-11 32796 19
15099  [기타] 꼭 봐야 할 영화 (55) 블루복스 12-11 33530 69
15098  [엽기] 총알이 날아와 옆에 있던 친구 관자놀이를 관통했어요 (52) 뚝형 12-11 35477 69
15097  [회원게시판] 올림픽 인기가 사라진 이유.... (69) fourplay 12-11 23502 43
15096  [회원게시판] 서른 셋이 노총각입니까? (131) 포토샵 12-11 18823 19
15095  [회원게시판] 큰일 날 뻔했네요... (70) 사케이온 12-11 20541 43
15094  [도서게시판] (중요)현재까지 KOCN(KOCM) 사건 정리 (37) 복구 12-11 18636 24
15093  [유머] 한국 PC방을 체험한 핀란드 친구들.jpg (97) wiseguy 12-11 38859 41
15092  [회원게시판] 손흥민 오늘도 골 실화냐 ㄷㄷ (91) 헬로헬로반반 12-11 23314 19
15091  [사용기/후기] 전동킥보드 / [AU 모터스] 2018 레드윙 RA-2 개봉기 (11) Haroa 12-11 9007 9
15090  [연예인] 하영이의 필살기 (40) 유일愛 12-10 31365 30
15089  [사용기/후기] 전동킥보드 / [AU 모터스] 2018 레드윙 RA-2 첫 시승기 (3) Haroa 12-10 6279 2
15088  [연예인] 채경이의 어필 (17) 무환형님 12-10 23722 13
15087  [기타] 헐리웃 기부 레전드.jpg (32) ferryj 12-10 33177 42
15086  [자동차] 매매님 '관련' 후기! ㅋㅋ (7) 네오야1 12-10 9070 5
15085  [영화게시판] 일본해를 동해로 정정한 헐리우드 배우.jpg (26) 브루스캠벨 12-10 14250 47
15084  [감동] 나치 십새키들 일제 십새키들 영국 십새키들 (57) 이름없는왕 12-10 23365 59
15083  [기타] 국산차를 분해해 보았다 (142) 테티스 12-10 27754 68
15082  [회원게시판] 동생이 이상한거 사다줬어여!! (82) 소리없는 12-10 27075 11
15081  [회원게시판] 오뚜기 굴진짬뽕 (80) 옹느랑 12-10 21438 17
15080  [회원게시판] 도서관에서 인강 듣는 메갈과 트러블이 일어난 거 같네요 (187) 문태양 12-10 17318 46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다음